국가고시지원센터 - 국내 최대 자격증정보지원센터
Home 홈으로 회원가입 즐겨찾기등록
총 게시물 1,049건, 최근 0 건
   

이과 강세·N수생 변수...“재학생 수시집중”

글쓴이 : 관리자 날짜 : 2023-11-17 (금) 12:25 조회 : 35
고난도 문항 늘어 입시전략 중요
N수생 비중 높아 성적분포 영향
고득점 노린 수험생 미적분 선택

2024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을 마친 수험생은 가채점 결과에 따라 입시 전략을 세우게 된다. 특히 올해도 이과생과 졸업생 등 ‘N수생’ 강세가 이어질 거란 전망이 나오면서 재학생은 남은 수시와 정시 전략을 더욱 정교하게 짜야 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번 수능에서 졸업생 등 N수생과 검정고시생 등을 합친 수험생 비중은 35.3%로, 1996학년도(37.4%) 이후 28년 만에 최고를 기록했다. 9월 모의평가 21.9%보다도 13.4%포인트 올랐다. 9월 모의평가보다 수능에 N수생이 더 많이 지원하면서 출제 당국이 난도를 높이는 선택을 한 것으로 보인다.

전문가는 고등학교 3학년은 수시에 무게를 두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 될 수 있다고 전망한다. 임성호 종로학원 대표이사는 “수능에 강한 재수생이 유리하고, 수능 고득점자에 재수생이 많을 가능성이 있다”며 “고3 학생은 수시에서 상향 지원을 한 상태이기 때문에 정시에서 곤란한 상황이 생길 수도 있고 이과 경쟁도 대단히 치열해질 수도 있다. 고3 학생들은 수시에 집중하는 것이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실제 고난도 문항이 늘면서 수능 국어 1등급컷은 지난해 수능보다 낮아진 것으로 분석됐다. EBSi와 각 입시업계에 따르면 국어 영역의 1등급 커트라인은 ‘화법과 작문’ 선택 수험생의 경우 EBSi는 88점, 메가스터디는 88∼89점, 이투스는 85∼86점에서 1등급 커트라인이 형성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언어와 매체’는 EBSi 83점, 메가스터디 83∼84점, 이투스는 83∼85점이 1등급 커트라인이 될 것으로 추정했다. 지난해보다 10점 가량 하락한 수치다.

올해에도 ‘이과생 강세’는 계속될 전망이다. 선택형 수능에서는 선택과목 집단의 공통과목 평균점수가 표준점수에 영향을 준다. 예를 들어 이과생이 몰리는 수학 ‘미적분’과 ‘기하’가 어렵게 나오더라도, 이들의 공통과목 평균점수가 높게 나오면 표준점수 또한 높아진다. 이 때문에 상대적으로 쉬워 문과생이 많이 보는 ‘확률과 통계’보다 고득점을 받기에 유리한 구조로 여겨진다.

고득점을 받으려는 수험생이 늘면서 올해 수능 수학영역 지원자 가운데 미적분을 선택한 수험생은 23만5100명으로 22만3550명이 선택한 확률과 통계보다 많았다. 통합수능이 도입된 뒤 미적분 선택자 수가 확률과 통계를 앞지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수학 영역의 1등급 커트라인은 ‘확률과 통계’의 경우 EBSi는 91점, 메가스터디는 91∼92점, 이투스 92∼93점으로 추정됐다. ‘미적분’은 EBSi 82점, 메가스터디 82∼83점, 이투스 84∼85점이 1등급을 받을 수 있는 점수로 파악됐다. ‘기하’는 EBSi 88점, 메가스터디 88∼89점, 이투스 89점에 1등급 커트라인이 형성됐을 것으로 추정됐다.

우연철 진학사 입시전략연구소 소장은 “수능 가채점이 끝난 후 성적에 일희일비할 시간이 없다”며 “올해는 판단에 어려움이 있을 수 있으나, 수시지원대학의 수능 최저 충족 여부를 따져 가채점 성적을 통해 정시지원가능대학을 찾은 후 대학별고사 응시여부를 빨리 판단하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김빛나 기자

binna@heraldcorp.com

출처-헤럴드경제

   

총 게시물 1,049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49  광양시 결혼이주여성 검정고시 취득반 운영 성과, 3년간 82명 합… 관리자 11-27 13
1048  삼척시, 2024년 제1회 중·고졸 검정고시반 교육생 모집 관리자 11-23 29
1047  이과 강세·N수생 변수...“재학생 수시집중” 관리자 11-17 36
1046  [뉴스1 PICK]'쇠창살 안에서 키운 꿈' 사상 첫 교도소… 관리자 11-17 37
1045  수능 지원자 50만 명 응시...재수생‧졸업생‧검정고… 관리자 11-16 43
1044  오늘 수능 50만명 응시 졸업·검정고시생 35% 28년 만에 최고치 … 관리자 11-16 45
1043  검정고시 합격한 인천 결혼이주여성, 합동 졸업식 열려 관리자 11-07 86
1042  검정고시 합격하고 수학여행 가는 만학도들 관리자 11-02 107
1041  현진영, 악플에 고졸 검정고시 도전→합격 영광…母 묘소 찾아 &… 관리자 11-01 97
1040  [김광호칼럼] 요즘 검정고시가 이상하다 관리자 10-23 125
1039  부산 학교 밖 청소년 1만 명에 검정고시 수업 지원 관리자 10-20 123
1038  검정고시 학생 가장 많은 강남구, 강남인강에서 대입 면접 지원.… 관리자 10-19 120
1037  부산 해운대구, 전국 최초 학교 밖 청소년 검정고시 합격 축하금… 관리자 10-17 123
1036  '육아·알바·한글 공부' 병행…당당히 '검정고… 관리자 10-12 124
1035  고졸 검정고시 합격 후 대학입학 고려하는 합격생 늘어 관리자 10-12 12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